메인페이지

임신한 하녀는 도망친다_금단

관리자   2022.11.17 10:22:29
조회수 97

 20221117_102123_102200.png 

 

 

 

 

 

※본 작품은 강압적인 관계가 묘사된 내용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이용에 참고 바랍니다.

리즈벳.
에틀란드 공작가의 상냥한 마님에 의해서 거둬져 하녀로 일하게 되었다.
일평생 바람난 어머니를 보고 자라 여인을 멀리했던 소공작 비에른은 리즈벳에게 흔들린다.
그는 흔들리는 것이 허리 아래의 욕정이라 여기며 그녀의 다리를 벌린다.

“좆이라도 물려달라는 것처럼 보짓물을 줄줄 흘리는 꼴하고는.”

감히 소공작을 마음에 담게 된 리즈벳은 손쉽게 그의 욕정에 응한다.
그는 상냥한 사람이었고 그를 설레게 하는 사람이었다.
그와 살갗을 나눌 때면 연인이라도 된 착각에 빠질 수 있었다.

“사내와 천박하게 놀아나는 것에 재미를 붙였을 줄이야.”

비에른은 정원사에게 꽃을 받는 리즈벳을 보고 오해하고.
그는 하녀를 믿어왔던 스스로의 우매함을 탓하며 그녀를 가둔다.
그녀를 범하고 만지고 빨고 빨게 하고….
리즈벳에게 갖가지 음탕한 것들을 요구하며 능욕하고 능멸한다.

“네가 내 아이를 낳을 그릇은 아니지. 좆물을 빼둘 용도로는 알맞아도.”

비에른은 시도때도 없이 리즈벳을 안으면서도 이렇게 말하는데.
그가 원정을 떠났던 계절, 리즈벳은 임신한다.
그녀는 뱃속의 아이와 함께 저를 사랑하지 않는 남자를 떠나는데….

 

지금 리디북스에서 확인해보세요!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번호 이미지 제목 날짜 작성자 조회
193 저기요, 나는 그냥 집에 가고 싶다니까? 나 무사히 ... 이미지첨부 있음 2022.07.19 관리자 68
192 이제 제게 당신을 주십시오. '나를 죽이려 한 흑막의 ... 이미지첨부 있음 2022.07.15 관리자 125
191 너는 반드시 나를 잊거라. 내가 널 기억할 테니. '범... 이미지첨부 있음 2022.07.11 관리자 135
190 죽음과 닮은 남자와 이별을 보내지 못하는 여자 "파도를...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30 관리자 188
189 닥치고 내 옆에서 죽은 듯이 살아, 소화야. "왕세자의...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30 관리자 159
188 그는 마리를 저주했다. 마녀의 저주만큼이나 교활하게. ...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22 관리자 185
187 나 때문에 우는 건 좋습니다. '서로의 최선'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22 관리자 141
186 우리의 감정은 죄악이 아니고. 나는 후회 따윈 하지 않...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15 관리자 247
185 술에 전 개가 되어 그의 집에 오게 될 줄은 몰랐다. ...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07 관리자 197
184 꽁꽁 싸매온 재윤의 ‘비밀’이 기어코 ‘도마 위’에 오... 이미지첨부 있음 2022.06.07 관리자 149
183 한 지붕 아래에서 살게 된 두 부인의 이야기, '남편이... 이미지첨부 있음 2022.05.27 관리자 314
182 개처럼 빌어봐. 아니면, 짖어보든가 '개처럼 짖어봐' 이미지첨부 있음 2022.05.18 관리자 240
181 도망치고 싶다, 도망쳐야만 한다. 그런데, 그런데 왜…... 이미지첨부 있음 2022.05.17 관리자 235
180 나한테 와. 봉연성 씨 달고 와. 당신의 유일한 가족인... 이미지첨부 있음 2022.05.17 관리자 182
179 기다려라, 황제. 검을 쥘 수 있을 정도로 다 크면 바... 이미지첨부 있음 2022.05.16 관리자 162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